뉴에이지 아티스트 '양방언'의 4집 앨범에 수록된 곡이며, 2002년 부산아시안게임 공식 주제곡.

국내에선 이 곡이 대표곡(?)으로 많이 알려져 있다. 전직 의사이자 재일교포 음악가이며, 동양의 야니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다.

개인적으로는 KBS 특별기획 다큐멘터리 '도자기' 와 '차마고도' 에서 아름다운 영상과 잘 어울렸던 그의 음악이 더 깊이 남는다.

양방언의 홈페이지 http://www.yangbangean.co.kr



Posted by TONYSTYLE


댓글을 달아 주세요